Home 회원로그인
회원등록 현재접속자
뉴스메인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생활 | MNKTV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시군소식 |
  
 

정치

지방,정치 (577)
청와대 (205)
국회,정당 (80)
정부,행정 (194)
국방,외교 (956)
북한 (282)





뉴스홈 > > ㆍ추천: 0  ㆍ조회: 5263      
조 장관, 검찰개혁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등록일 : 2019-10-14 (월) 20:00


더는 가족 일로 대통령님과 정부에 부담을 드려서는 안 된다고 판단 밝혀

[조국 법무부장관 전격 사퇴, 2보] 조국 법무부장관이 전격 사퇴를 발표하면서 저는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에 불과하다며,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라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이어 검찰개혁은 학자와 지식인으로서 제 필생의 사명이었고, 오랫동안 고민하고 추구해왔던 목표였다며, 견제와 균형의 원리에 기초한 수사구조 개혁, 인권을 존중하는 절제된 검찰권 행사 등은 오랜 소신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검찰개혁을 위해 문재인 정부 첫 민정수석으로서 또 법무부 장관으로서 지난 2년 반 전력질주 해왔고,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다며, 그러나 생각지도 못한 일이 벌어졌다면서 이유 불문하고 국민들께 너무도 죄송스러웠다며, 특히 상처받은 젊은이들에게 정말 미안하다고 말했다.

가족 수사로 인하여 국민들께 참으로 송구하였지만, 장관으로서 단 며칠을 일하더라도 검찰개혁을 위해 마지막 저의 소임은 다하고 사라지겠다는 각오로 하루하루를 감당했다면서 이제 제 역할은 여기까지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10월 8일 장관 취임 한 달을 맞아 11가지 신속추진 검찰개혁 과제를 발표했다며, 행정부 차원의 법령 제·개정 작업도 본격화 됐고, 어제는 검찰개혁을 위한 고위 당정청 회의에서 문재인 정부 검찰개혁 계획을 재확인했다고 전했다.

또 이제 당정청이 힘을 합해 검찰개혁 작업을 기필코 완수해 주시리라 믿는다면서 이제 검찰개혁은 거스를 수 없는 도도한 역사적 과제가 되었고, 어느 정권도 못한 일이라며 더는 제 가족 일로 대통령님과 정부에 부담을 드려서는 안 된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또한 제가 자리에서 내려와야 한다고 생각했다면서 검찰 개혁의 성공적 완수가 가능한 시간이 왔다고 생각한다면서 온갖 저항에도 불구하고 검찰개혁이 여기까지 온 것은 모두 국민들 덕분이라고 말했다.

또한 국민들께서는 저를 내려놓으시고, 대통령께 힘을 모아주실 것을 간절히 소망한다며, 검찰개혁 제도화가 궤도에 오른 것은 사실이지만, 가야 할 길이 멀다면서 이제 저보다 더 강력한 추진력을 발휘해 줄 후임자에게 바통을 넘기고 마무리를 부탁드리고자 당부한다고 말했다.

온 가족이 만신창이가 되어 개인적으로 매우 힘들고 무척 고통스러웠지만, 검찰개혁을 응원하는 수많은 시민의 뜻과 마음 때문에 버틸 수 있었다고 밝히면서 이제 모든 것을 내려놓고 인생에서 가장 힘들고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가족들 곁에 있으면서 위로하고 챙기고 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 장관은 저보다 더 다치고 상처 입은 가족들을 더 이상 알아서 각자 견디라고 할 수는 없는 상황이 되었다며, 특히 원래 건강이 몹시 나쁜 아내는 하루하루를 아슬아슬하게 지탱하고 있다면서 인생에서 가장 힘들고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가족 곁에 지금 함께 있어주지 못한다면 평생 후회할 것 같다고 말했다.

가족들이 자포자기 하지 않도록 그저 곁에서 가족의 온기로 이 고통을 함께 감내하는 것이 자연인으로서의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이제 저는 한 명의 시민으로 돌아간다며, 그러나 허허벌판에서도 검찰개혁의 목표를 잊지 않고 시민들의 마음과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그 동안 부족한 장관을 보좌하며 짧은 시간 동안 성과를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해준 법무부 간부와 직원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후임자가 오시기 전까지 흔들림 없이 업무에 충실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국민 여러분께서 저를 딛고, 검찰개혁의 성공을 위하여 지혜와 힘을 모아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마이뉴스코리아/유명조기자
  0
3500






최근 등록글
ㆍ공무원연금공단, 2023년도 신입직
24 03/24
ㆍ서울상록자원봉사단, 노무상담 실
21 03/24
ㆍ서해수호의 날 기념행사 거행
74 03/24
ㆍ사람인HR, 중소기업의 채용 공정
24 03/24
ㆍ성정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 자치
74 03/24
ㆍ노인맞춤돌봄서비스 시니어 키오
28 03/23
ㆍ천안시태조산청소년수련관 국가보
74 03/23
ㆍ창원파티마병원 아동권리증진 그
39 03/23
ㆍ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적량행복
23 03/23
ㆍ제2회 의용소방대의 날 기념행사
74 03/23
ㆍ지역소멸 극복역할 수행할 청년
74 03/23
ㆍ경남지방병무청-굿모닝성모안과
5 03/22
ㆍ코로나 기간 ‘일회용 플라스틱
25 03/22
ㆍ사람인 인재풀 첫 구매 프로모션
24 03/22
ㆍ2023 청년봉사단 발대식 및 오리
28 03/18
ㆍ산청군청소년상담자원봉사단 '청
74 03/15
신문사소개 - 발행인인사말 -이용약관 - 뉴스 운영원칙 - 광고 및 후원문의 - 오시는길

인터넷신문 / 마이뉴스코리아 / 발행일 2006년 3월 24일 / 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회원사
등록번호 경남아00016호 / 등록일 2006년 3월 24일 / 사업자등록번호 : 608-15-58479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북10길 23번 41호 / 대표전화 055-299-3511 / 팩스 055-299-3511
대표/발행인.편집인 : 하재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필선 / 보도자료 : pogyosa@naver.com
Copyright ⓒ마이 뉴스 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모든 저작권은 마이뉴스코리아 에 있습니다)